본문 바로가기

동네

정처없이 걷다보면

어느새 

너의 정취가 나를 휘감고

정처없이 걷다보면

어느새

너를 만난다.

너를 만나다보면

너의 동네고

너의 동네는 너만 사는가보다

'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건널목  (0) 2019.02.19
길목  (0) 2019.02.19
동네  (0) 2019.02.19
별자리  (0) 2019.02.19
봄 날,  (0) 2019.02.09
재채기  (0) 2019.02.09